HOME > 자료실 > 재해화보
 
  카테고리 : 2014년  

스크랩 0회
태풍 너구리 일본 피해
관리자(admin) | 다운(0건/1개) | | 조회 7434


태풍 너구리가 일본의 수도 도쿄를 지난 뒤 세력이 약해지면서 온대성 저기압으로 바뀌었다. 하지만 태풍이 일본 열도를 천천히 관통하면서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
7월 11일 새벽 일본 수도 도쿄에 가장 근접했던 태풍 너구리는 오전 9시 40분, 세력이 약해지면서 온대성 저기압으로 바뀌었다.
밤새 도쿄 일대엔 특별경보가 발령됐고, 수도권의 상당수 학교들은 임시 휴교를 결정하며 태풍에 대비했다.
태풍은 소멸됐지만 대량의 수증기를 머금은 불안한 대기는 이날 오후 1시 현재 일본 동북부 지방에 많은 비를 뿌리고 있고, 북부의 홋카이도에는 12일까지 120mm의 폭우가 예보돼 있다.
7월에 온 태풍으로는 가장 강력했던 너구리는 일본 본토에 상륙한 지 만 하루 동안 태평양 연안을 따라 천천히 열도를 관통하면서 많은 피해를 남겼다.
지금까지 3명이 숨지고, 63명이 다친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주택 800여 채가 붕괴되거나 침수됐고, 지금도 700가구에는 피난 지시가 내려져 있다.

출처 : 서울뉴스

태풍 람마순 필리핀, 중국 피해
중국 윈난성 자오퉁시 루뎬현 강진
태풍 너구리 일본 피해
세월호 침몰사고(2014)
청양군 도로건설 공사장 추락사고




 
Copyright ⓒ DPSI(㈜방재안전기술원).Co.Ltd. All Rights Reserved